사회-경제교육-문화지방자치-정치오피니언

즐겨찾기 기사제보 전체기사

2020-08-05 (수)
회원가입기사쓰기

전체기사

학교소식

문화예술

마을이름 유래

사회교육

종합

뉴스 > 교육-문화 > 마을이름 유래

+크게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동'북면-독'명'을 따서 동명(東明)

칠곡군 각 지역별 마을 이름 유래(26)

2008년 04월 10일(목) 16:34 [스마트뉴스]

 

동명(東明)은 칠곡 읍내(邑內)를 중심으로 볼 때, 그 위치가 서북쪽이다. 그래서 본래는 서북면(西北面)이라 했던 곳이다. 그런데 1914년 일제는 이 지역 행정구역을 개편하면서 기존의 서북(西北)면에, 하북(下北)면과 동북(東北)면 일부를 병합하여 당시 서북(西北)면에 있던 ‘독명(犢鳴)’의 이름을 따서, 현재의 ‘동명(東明)’으로 그 이름을 바꾸었다.

한편으로 이 ‘독명(犢鳴)’과 ‘동명(東明)’은 우선 듣기에는 그 이름이 얼핏 비슷해 보인다. 하지만 ‘독명(犢鳴)’과 ‘동명(東明)’은 글자의 음(音) 뿐만 아니라 그 뜻 자체가 완전히 다른 이름이다. 물론 한글 이름에 있어서 ‘독명’이 자음동화 현상에 의해서 ‘동명’으로 바뀔 수는 있다. 그리고 한자(漢字)는 그 표기상 오류일 수도 있다.

그러나 이 문제를 단순히 우리말의 음운현상이나 표기상의 오류로만 보아 넘기기에는 뭔가 석연치 않은 구석이 있다. 왜냐하면 일제는 당시 우리의 민족정신을 말살시켜, 그들의 지배를 용이하게 하기위해 온갖 수단 방법을 다 동원했다. 그런 일제가 우리 조상들의 생활이나 풍속 등이 그대로 내재되어 있는 이 ‘독명(犢鳴)’이라는 우리의 옛 땅이름을 그냥 그대로 놔두었겠는가 하는 말이다.

본래 ‘독명(犢鳴)’은 지금의 동명(東明)면 소재지에서 북쪽으로 약 4km 되는 지점에 있었다. 그곳은 영남에서 서울로 통하는 교통의 요충지였다. 그래서 당시 행상인들의 왕래가 아주 많았고, 그들의 숙식소인 주막촌(酒幕村)이 있었던 곳이다. 그 주막촌(酒幕村)을 당시 사람들은 독명원(犢鳴院)이라고 불렀다.

당시 그 독명원(犢鳴院)의 일반인들 숙식소(宿食所)에는 길손과 함께 짐을 싣고 한양을 오가던 소달구지들이 줄줄이 널어서 있었다. 그 소달구지를 끌고 다니던 소들이 날이 저물고 젖마저 붓자, 집에 떼어놓고 온 송아지가 생각나서 떼를 지어 울었다고 한다. 그로 말미암아 ‘어미 소가 송아지 생각으로 울었다.’는 뜻으로 그곳을 송아지 독(犢)자 울 명(鳴)자를 써서, 독명(犢鳴)이라 부르게 되었다.

우리는 이 독명(犢鳴)이란 옛 땅이름 하나를 통해서도, 지난날 우리 조상들의 삶의 모습이나 사고방식 등 그 원형의 역사를 약간이나마 재조명해 볼 수 있다. 그것은 우리의 옛 땅이름이 어느 한 개인에 의해 갑자기 명명된 것이 아니라, 오랜 세월을 두고 집단 사이에서 자연 발생적으로 생성된 것이기 때문이다. 그래서인지는 몰라도 어떤 이는 “우리의 옛 땅이름에는 우리의 역사와 문화가 고스란히 담겨있는 것이다.” 라고 서슴없이 말하곤 한다. 그만큼 우리의 옛 땅이름은 역사 문화적으로 우리에게 아주 소중한 의미와 가치를 지니고 있는 것이다. /정재술 순심중 교사

스마트뉴스 편집국  newsir@naver.com
- Copyrights ⓒ스마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칠곡군 ,‘지역사회 건강조사’ 실..  

건협 경북, 여름철 주의해야 할 질..  

경북교육청, 학교예술교육 지도교..  

경북교육청, 120개교 노후 냉난방 ..  

경북교육청, 학교도서관 상상력을 ..  

경북교육청, 공립 유·초등교사 임..  

칠곡군, ‘칠곡보 사계절썰매장’ ..  

칠곡경찰서, ‘한울타리’베스트 ..  

그린벨트 해제, 서울보다 칠곡군을  

경북도서관 ‘2020년 도서관 지혜..  

이철우 도지사 국가투자예산 확보..  

미래통합당, 중앙재해대책위원장에..  

경북 동해안 해수욕장 낭만과 모험..  

칠곡군장애인종합복지관 3차 개관,..  

경북교육청, 행정쟁송 업무처리 요..  

경북교육청, 어린이 놀 권리 보장 ..  

인류의 문화가치 경북에서 꽃피다 ..  

더불어민주당 차기 경북도당위원장..  

칠곡군립도서관, ‘학교 밖 생활과..  

칠곡군, 지역 대표 관광지에 ‘농..  

칠곡군, ‘창업기업 콜라보 키움마..  

간지럽고 충혈된 눈, 전염성 높은 ..  

지천초등학교병설유치원 맘껏자랑 ..  

칠곡경찰서 교통조사팀, 경찰청 주..  

정희용 미래통합당 중앙재해대책위..  

칠곡군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  

진에어 포항공항에 김포·제주노선..  

칠곡군, ‘포스트 코로나’대비 ‘..  

경북교육청 여름휴가 도서관 열람..  

통합신공항 공동후보지 소보·비안..  

경북도 그린뉴딜사업 에너지 분야 ..  

도시가스 소비자요금 평균 11.7% ..  

경북도 나드리열차 재개, 동해산타..  

경북교육콜센터 표준상담 매뉴얼 ..  

'2020 경상북도교육청 직업교육박..  

'학교폭력, 범죄 꼼작마’ 중학교 ..  

'제22회 온라인 봉화은어축제'  

코로나 극복을 위해 손잡은 칠곡교..  

제48회 KBS배 전국 육상경기대회, ..  

북삼고, 선배초청 진로 특강  

대교초, 전문적 학습공동체의 성장..  

칠곡군, 부동산소유권이전 특별조..  

칠곡군,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  


실시간 많이본 뉴스

 

관리자 연수를 통한 융합교육, 인공..

장세호 전 칠곡군수, 후보 등록민주..

통합신공항 공동후보지 소보·비안 ..

폐에 구멍이? 기흉 알아보기

칠곡군장애인종합복지관 3차 개관, ..

경북교육청, ‘리딩 리커버리’로 ..

경북도 하천관리도 스마트하게... ..

칠곡군, 신혼부부 임차보증금 이자..

칠곡교육지원청, 장애유형별 특수..

전기자동차 구매보조금 지원 확대


회사소개 - 독자의견 - 기사반론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회원약관 - 구독신청

 상호: 스마트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396-87-00294 · 등록일 2010.10.28. / 주소: (우)39881 경북 칠곡군 왜관읍 석전로 36 칠곡신문방송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성원
mail: 9746002@hanmail.net / Tel: 054)974-6002 / Fax : 최초발행일 2003.3.2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52 · 발행인 김철수 · 편집인 이성원
Copyright ⓒ 칠곡신문 스마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