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경제교육-문화지방자치-정치오피니언

즐겨찾기 기사제보 전체기사

2020-04-03 (금)
회원가입기사쓰기

전체기사

현장고발

지역경제

사건-사고

종합

뉴스 > 사회-경제 > 현장고발

+크게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어린이 안전도 좋지만 생활권도···

주민들 불편 제기한 왜관중앙초등 스쿨존 펜스
최소한 통행권 침범, 칠곡군 뒤늦게 통로 개방
준비 안된 '민식이법' 한 달 후 시행, 부작용은?

2020년 03월 22일(일) 01:48 [스마트뉴스]

 

칠곡군은 어린이 안전을 위해 왜관중앙초등학교 스쿨존 차도 양쪽에 안전펜스를 설치했다. 그러나 설치한지 9개월만에 일부 구간을 뜯어 통로 3곳을 만들었다.

스마트뉴스

왜관중앙초등학교 스쿨존(어린이보호구역)에 안전펜스가 설치돼 있는데 주정차 단속까지 강화하자 인근 주민들이 불만을 터트리고 있다.

칠곡군은 이곳 왜관제일교회 일대 차도와 인도 사이에 어린이 안전을 위해 한 쪽 구간은 2016년 12월 1,480만원의 사업비를 들여 74m(사진 오른쪽)로, 맞은편 구간은 2017년 8월 1,660만원를 투입해 83m로 안전펜스를 각각 설치했다.

그러나 인근 주민 신모씨 등은 "안전펜스 설치로 상가와 주택으로 들어오는 통로가 완전 차단돼 보일러 기름을 제대로 넣을 수 없는 등 큰 불편을 겪었다"며 "이곳 등하굣길 어린이들이 몇 명 되지 않는 만큼 칠곡군에 비상 통로를 내어줄 것"을 계속 요청했다.

그러나 신씨는 "당시 칠곡군 담당공무원 김모씨가 '어린이들이 펜스 통로로 나와 교통사고가 나면 어떻게 하느냐'며 막무가내로 통로 개방을 묵살했다"고 털어놨다.

결국 주민들은 국민권익위원회에 민원을 제기했고, 군은 2017년 9월 펜스를 설치한지 9개월만에 일부 구간을 뜯어 통로 3곳을 만들었다(사진 오른쪽). 어린이들 안전도 중요하지만 인근 주민들의 최소한 통행권도 보장받아야 한다는 국민권익위원회 중재가 실효를 거둔 것이다.

스쿨존은 유치원이나 초등학교 주변에 설치하는 어린이 보호구역으로 학교 정문에서 300m 이내의 통학로에 설치된다. 운전자들은 스쿨존에서 ▶주정차 금지 ▶시속 30~40km 이하 서행 ▶급제동·급출발 금지 ▶횡단보도 앞 일단 정지 ▶교통신호 등을 지켜야 한다.

정부는 지난 1월 7일 문재인 대통령이 주재한 올해 첫 국무회의에서 관계 기관 합동으로 스쿨존 교통 안전강화 대책을 발표했다.

이날 강화한 내용은 다음과 같다. 전국 스쿨존 내 모든 도로의 자동차 통행 속도를 시속 30㎞ 이하로 조정한다. 도로 폭이 좁아 인도를 두기 어려운 곳은 시속 20㎞ 이하까지 낮춘다.

지난해 상반기 기준 전국 스쿨존 1만6,789곳 중 588곳(3.5%)이 제한 속도가 시속 40㎞ 이상이었다. 신호등이 없는 건널목에서 모든 차량은 반드시 일시 정지해야 한다. 또 스쿨존에서 속도 위반 과태료는 일반 도로의 4만원보다 높은 7만원이다. 스쿨존에서 주정차 위반 과태료도 올해 안으로 도로교통법 시행령을 개정, 일반 도로의 2배에서 3배로 높여 현행 8만원에서 12만원이 된다.

오는 3월 25일 시행하는 일명 '민식이법' 중 도로교통법 개정안은 스쿨존 내 ▶과속단속 카메라 설치 의무화 ▶과속 방지턱 등 우선 설치를 골자로 하고 있다.

칠곡군 관내 스쿨존은 ▶초등학교 22곳(유치원병설 초교 21곳, 인평초 1곳) ▶일반 유치원 7곳 ▶어린이집 3곳 등 모두 32곳이다.

그러나 신씨는 "스쿨존 내 왕복 2차선 주정차 단속 전에는 도로가에 주차한 차량들로 도로가 좁아 통행 차량들이 서행할 수밖에 없었으나 불법 주정차 단속 후부터는 넓어진 도로를 더 세게 달려 오히려 위험해진다"고 강조했다. 어린이들 안전을 위해 단속하는 스쿨존 불법 주정차가 오히려 시속 30km 이하 규정속도를 위반하는 모순을 초래하는 대목이다.

이곳 주민들은 "스쿨존 내에 거주한다는 이유로 바로 집 앞 도로에도 주정차를 할 수 없어 매우 불편하다"며 "어린이들의 안전을 위해 지정한 스쿨존으로 이같은 피해를 보는 만큼 당국이 인근 나대지에 주차할 수 있는 공간을 마련해 줄 것"을 요구했다.

칠곡군 담당공무원은 "어린이들을 보호하기 위한 스쿨존의 본래 취지를 살려 안전펜스를 설치했다"고 말했다.

군 다른 관계공무원은 "민식이법이 한 달 후 시행되나 국비(50%)와 지방비(50%)가 확보되지 않아 과속단속 카메라 등을 설치할 수 없는 실정"이라고 밝혔다.

이성원 편집국장 newsir@naver.com

스마트뉴스 편집국  newsir@naver.com
- Copyrights ⓒ스마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칠곡지역 확진자 49명에서 멈춰  

"코로나19도 개학도 두려워요"  

칠곡 취학아동 1년새 120명 감소  

경북도, 코로나19 극복 소상공인 ..  

이 지사, 문 대통령에게 경북 산업..  

칠곡군 긴급생활비 90억200만원을 ..  

경북교육청, 자율형 공립고 10개교..  

중‧고 3학년부터 학교급R..  

경북도 재난 긴급생활비 2089억 1..  

백선기 군수 시작 '천안함 챌린지'..  

칠곡군, 코로나19 대응 농기계 반..  

통합당-무소속 보수대 민주당 反보..  

장세호 후보, 지역현안 해결책 제..  

김현기 후보 '코로나19 경제살리기..  

건강보험공단 칠곡지사, 코로나19 ..  

캠프캐롤 한국인 근로자 1일부터 ..  

코로나19 긴급생활비 1일부터 신청  

경북도의회 교육위원회, 조례-공유..  

통합당 지방의원, 정희용 동행선언  

“코로나 함께 이겨내요” 중국 푸..  

칠곡지체장애인협회, 장애인들과 ..  

알아두면 유용한 선거정보(8)  

정희용 미래통합당 후보, 선관위 ..  

임종식 경북교육감, 일본의 교과서..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사회적 거..  

경북도의회 예결특위, 2020년 제1..  

경북도의회, 코로나19 피해 극복 ..  

경상북도, 도정혁신 실행계획 수립..  

경북도, 영세납세자 불복청구·세..  

고령·성주·칠곡 더불어민주당 ..  

경북교육청, 인공지능(AI)융합교육..  

칠곡군, 단기 고강도 사회적 거리..  

칠곡서, 디지털성범죄 특별수사단 ..  

고령·성주·칠곡 무소속 김현기 ..  

김현기 "군민 공천으로 무소속 출..  

정희용 "주민들의 변화와 안정적 ..  

경북도 '코로나 극복 경북 비상경..  

경북도, 한국MCN협회와 함께 굿 크..  

칠곡소방서, 코로나19 극복 성금 ..  

경북도의회, 코로나19 위기극복을 ..  

휴업기간 '인스타그램 라이브' 방..  

에티오피아 6·25 참전노병 코로나..  

경북교육청, 미래교육 대응 학습 ..  


실시간 많이본 뉴스

 

경북교육청, 미래교육 대응 학습 공..

코로나19 긴급생활비 1일부터 신청

미래통합당 고령·성주·칠곡 경선,..

경북도, 취약계층에 재난 긴급생활..

고령·성주·칠곡 더불어민주당 ..

통합당 지방의원, 정희용 동행선언

칠곡군 자원봉사자들 주말 반납하고..

농촌진흥청, 칠곡군에 코로나 극복 ..

김현기 후보 탈당 후 무소속 출마 ..

칠곡군 직원이 마스크 기부함 설치,..


회사소개 - 독자의견 - 기사반론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회원약관 - 구독신청

 상호: 스마트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396-87-00294 · 등록일 2010.10.28. / 주소: (우)39881 경북 칠곡군 왜관읍 석전로 36 칠곡신문방송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성원
mail: 9746002@hanmail.net / Tel: 054)974-6002 / Fax : 최초등록일 2003.2.2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52 · 발행인 김철수 · 편집인 이성원
Copyright ⓒ 칠곡신문 스마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