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경제교육-문화지방자치-정치오피니언

즐겨찾기 기사제보 전체기사

2020-08-05 (수)
회원가입기사쓰기

전체기사

학교소식

문화예술

마을이름 유래

사회교육

종합

뉴스 > 교육-문화 > 마을이름 유래

+크게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왜관읍 낙산3리 송골(松谷)·소룡골

장수바위와 말 무덤에 얽힌 이야기

2008년 12월 02일(화) 17:05 [스마트뉴스]

 

장수바위와 말 무덤에 얽힌 이야기


낙산리 동북쪽에 한 마을이 있다. 이 마을은 옛날 마을 주변이 온통 소나무 숲으로 둘러싸여 있어 송골(松谷)이라 하기도 하고, 용마(龍馬)가 난 곳이라 하여 소룡골이라고도 불렀다. 지금도 이 마을에는 용마총(龍馬塚)과 함께 150여년 된 소나무 한 그루가 남아 있는데, 여기에는 다음과 같은 애절한 전설이 전해지고 있다.

임진왜란 때의 일이다. 왜적이 전 국토를 유린(蹂躪)하여, 그들의 잔악한 횡포에 온 백성들이 전전긍긍(戰戰兢兢)하며 지내고 있었다. 그러던 어느 날 소룡골 마당재 산줄기에서 기이한 일이 벌어졌다. 갑자기 천지를 진동하는 큰 폭발음과 함께 마당재 꼭대기에 있는 단지 모양의 바위가 두 쪽으로 갈라지더니 그 속에서 안광(眼光)이 불덩이처럼 번쩍이는 한 장수가 나타났다. 그 순간 다시 큰 천둥소리와 함께 조금 떨어진 오른쪽 바위가 갈라지더니 이번에는 말 울음소리와 함께 용마(龍馬) 한 마리가 갈기를 휘날리며 솟아 나왔다.

이윽고 바위 속에서 나온 그 장수는 우렁찬 목소리로 말했다. “나는 산신령의 뜻으로 이 마당재의 정기를 타고난 장수이다. 나는 이 나라를 위기에서 건지기 위해 온 힘을 다해 싸울 것이다.”

그러면서 그는 다시 옆에 있는 용마에게 호령했다. 내가 먼저 너의 능력을 시험해 보겠다. 내가 활을 쏘아서 네가 화살보다 더 빨리 달릴 수 있으면 내가 너와 함께 행동할 것이다. 그러나 만약 그렇지 못할 경우 너는 내게 아무 소용없는 존재가 될 것이다. 장수에게는 화살보다 더 빨리 달릴 수 있는 그런 훌륭한 말이 필요한 것이다. 하니, 용마는 사람의 말을 알아듣는 듯 고개를 끄덕거렸다.

그 후 말에 올라탄 장수는 건너편 산기슭에 서 있는 큰 소나무를 향해 화살을 당기고 말에 채찍을 가하였다. 말은 우렁찬 울음소리와 함께 비호처럼 달려갔다. 그런데 이게 어찌된 일인가. 말이 소나무 앞에 거의 당도하려 할 즈음에 화살이 씽하고 지나가는듯한 소리가 들리는 것이 아닌가. 이에 그 장수는 이는 정녕 화살보다 말이 늦게 도착한 것이다. 하고 그 자리에서 칼을 뽑아 말의 목을 내리치고 말았다.

그러나 칼에 잘린 말머리가 땅에 떨어지는 것과 동시에 화살이 소나무에 꽝! 하고 꽂히는 것이 아닌가. 이것을 본 장수는 자신의 경솔한 행동을 한없이 뉘우쳤지만 이미 돌이킬 수 없는 일이 되고 말았다. 이에 그 장수는 눈물을 흘리며 자신의 과오를 씻기 위해 그 자리에서 자결하고 말았다.

이렇게 장수가 숨을 거두자 그 맑던 하늘이 갑자기 핏빛으로 물이 들고 천둥과 번개가 온 골짜기와 마을을 뒤흔들었다고 한다. 이는 하늘까지도 그 일을 통탄한 것이라 하겠다. 왜적이 국토를 유린하는 그 숨 막히는 판국에 자신의 사명은 고사하고 명마와 함께 목숨을 헛되게 버렸으니! 이 어찌 애석한 일이 아니겠는가.

이에 마을 사람들은 나라의 불운을 못내 슬퍼하면서, 장수와 명마를 각각 제자리에 고이 묻어 주었다고 한다. 그리하여 소룡골 마당재에는 장수바위와 말 무덤이 생겼으며, 화살이 꽂혔던 소나무에는 아직도 그 흠집이 남아 있다고 한다.

스마트뉴스 편집국  newsir@naver.com
- Copyrights ⓒ스마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대교초 특수교육대상학생 찾아가는..  

자유롭게 상상하고 직접 만들고 조..  

북삼읍, 찾아가는 미용봉사 ‘깎go..  

칠곡군보건소, 폭염 취약계층 대상..  

칠곡군 ,‘지역사회 건강조사’ 실..  

건협 경북, 여름철 주의해야 할 질..  

경북교육청, 학교예술교육 지도교..  

경북교육청, 120개교 노후 냉난방 ..  

경북교육청, 학교도서관 상상력을 ..  

경북교육청, 공립 유·초등교사 임..  

칠곡군, ‘칠곡보 사계절썰매장’ ..  

칠곡경찰서, ‘한울타리’베스트 ..  

그린벨트 해제, 서울보다 칠곡군을  

경북도서관 ‘2020년 도서관 지혜..  

이철우 도지사 국가투자예산 확보..  

미래통합당, 중앙재해대책위원장에..  

경북 동해안 해수욕장 낭만과 모험..  

칠곡군장애인종합복지관 3차 개관,..  

경북교육청, 행정쟁송 업무처리 요..  

경북교육청, 어린이 놀 권리 보장 ..  

인류의 문화가치 경북에서 꽃피다 ..  

더불어민주당 차기 경북도당위원장..  

칠곡군립도서관, ‘학교 밖 생활과..  

칠곡군, 지역 대표 관광지에 ‘농..  

칠곡군, ‘창업기업 콜라보 키움마..  

간지럽고 충혈된 눈, 전염성 높은 ..  

지천초등학교병설유치원 맘껏자랑 ..  

칠곡경찰서 교통조사팀, 경찰청 주..  

정희용 미래통합당 중앙재해대책위..  

칠곡군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  

진에어 포항공항에 김포·제주노선..  

칠곡군, ‘포스트 코로나’대비 ‘..  

경북교육청 여름휴가 도서관 열람..  

통합신공항 공동후보지 소보·비안..  

경북도 그린뉴딜사업 에너지 분야 ..  

도시가스 소비자요금 평균 11.7% ..  

경북도 나드리열차 재개, 동해산타..  

경북교육콜센터 표준상담 매뉴얼 ..  

'2020 경상북도교육청 직업교육박..  

'학교폭력, 범죄 꼼작마’ 중학교 ..  

'제22회 온라인 봉화은어축제'  

코로나 극복을 위해 손잡은 칠곡교..  

제48회 KBS배 전국 육상경기대회, ..  


실시간 많이본 뉴스

 

관리자 연수를 통한 융합교육, 인공..

장세호 전 칠곡군수, 후보 등록민주..

통합신공항 공동후보지 소보·비안 ..

폐에 구멍이? 기흉 알아보기

칠곡군장애인종합복지관 3차 개관, ..

경북교육청, ‘리딩 리커버리’로 ..

칠곡군, 신혼부부 임차보증금 이자..

경북도 하천관리도 스마트하게... ..

칠곡교육지원청, 장애유형별 특수..

전기자동차 구매보조금 지원 확대


회사소개 - 독자의견 - 기사반론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회원약관 - 구독신청

 상호: 스마트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396-87-00294 · 등록일 2010.10.28. / 주소: (우)39881 경북 칠곡군 왜관읍 석전로 36 칠곡신문방송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성원
mail: 9746002@hanmail.net / Tel: 054)974-6002 / Fax : 최초발행일 2003.3.2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52 · 발행인 김철수 · 편집인 이성원
Copyright ⓒ 칠곡신문 스마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