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경제교육-문화지방자치-정치오피니언

즐겨찾기 기사제보 전체기사

2020-08-05 (수)
회원가입기사쓰기

전체기사

학교소식

문화예술

마을이름 유래

사회교육

종합

뉴스 > 교육-문화 > 마을이름 유래

+크게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영특한 기운이 서린 기산면 영리

칠곡군 각 지역별 마을 이름 유래(25)

2008년 04월 10일(목) 15:46 [스마트뉴스]

 

칠곡군 각 지역별 마을 이름 유래(25)


영리(永里)는 마을 뒤 당산 줄기가 마을을 포근하게 감싸 안고 있다. 영리(永里)를 달리 당산골(堂山)이라 하는 것 또한 이 당산(堂山)의 ‘영특한 기운이 마을에 가득 흐르고(運英特之氣) 있기 때문이다. 그래서 이 마을은 본래 영특할 영(英)자를 써서 마을 이름을 '영리(英里)'라 했던 곳이다.

그런데 일제는 1914년 이 지역 행정구역을 개편하면서 한솔과 행정, 죽전, 가림의 일부를 병합하여, 마을이 동서로 길게(永) 형성되어 있다는 이유로, 종전의 영특할 ‘영(英)’자 대신에 길 ‘영(永)’자를 써서 마을 이름을 영리(永里)로 바꾸었다.

일제는 이처럼 우리 땅을 침탈한 이후 우리 땅이름을 자기네 임의대로 바꾼 것이 많이 있다. 그 과정에서 고의적으로 음(音)만 같게 하고 다른 글자를 취한 것도 있고, 원래의 이름이 아예 없어진 것이 있는가 하면, 우리의 옛 땅이름과는 관계없는 아주 엉뚱한 이름이 된 것도 있다.

우선 우리나라 곳곳에서 산 이름으로 등장하는 봉황산의 경우를 살펴보자. 봉황산은 봉황이 깃든 산이란 뜻이다. 일제는 상서로운 기운이 깃든 그 산세를 보고는, 봉황의 황자를 빼고 날아갈 비(飛)자를 써서 비봉(飛鳳)산으로 이름을 바꾸었다. 이는 봉황이 날아가면서 산의 혈과 기가 힘을 못 쓰게 하겠다는 의도이다.

안양천(安養川)이란 이름도 일제가 붙인 아주 엉뚱한 이름이다. 원래 이 내(川)에는 갈대가 많아, 옛날부터 ‘갈내’ 또는 ‘갈천’이라 부르던 곳이었다. 그러나 일제는 이 내(川)가 안양 지역을 지난다는 한 가지 이유만으로 옛날부터 불러 오던 이 ‘갈내’ ‘갈천’ 같은 이름을 없애 버리고, ‘안양천’으로 그 이름을 바꾸어버렸다.

그 밖에도 인왕(仁旺)산의 원래 이름은 지금의 왕성할 왕(旺)자가 아닌 임금 왕(王)자 ‘인왕(仁王)산’이었다. 그런데 이 산 이름에 대한 표기를 일제는 왕성할 왕(旺)자를 써서 ‘인왕(仁旺)’산으로 바꾸었다. 일본을 뜻하는 ‘일(日)’자와 임금을 뜻하는 ‘왕(王)’자가 합쳐진 이 왕성할 왕(旺)자에는 ‘일본(日)이 조선 왕(王)을 누른다는 의미가 숨어 있다.

땅이름에는 그 지역에 사는 사람들의 소망과 의식이 담겨있다. 그래서 흔히들 말하기를, “땅이름은 언어와 마찬가지로 그 민족의 얼을 묶는 중요한 무형적 자산이다”고 했다. 이처럼 땅이름은 그 땅에 살았던 사람이나 살아가는 사람들의 뿌리이자 민족의 근본이 되는 것이다. 그렇기 때문에 일제는 온갖 방법을 다 동원해서 우리의 이러한 옛 땅이름 의미를 희석시키려 했던 것이다. /정재술 순심중 교사

스마트뉴스 편집국  newsir@naver.com
- Copyrights ⓒ스마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칠곡군 ,‘지역사회 건강조사’ 실..  

건협 경북, 여름철 주의해야 할 질..  

경북교육청, 학교예술교육 지도교..  

경북교육청, 120개교 노후 냉난방 ..  

경북교육청, 학교도서관 상상력을 ..  

경북교육청, 공립 유·초등교사 임..  

칠곡군, ‘칠곡보 사계절썰매장’ ..  

칠곡경찰서, ‘한울타리’베스트 ..  

그린벨트 해제, 서울보다 칠곡군을  

경북도서관 ‘2020년 도서관 지혜..  

이철우 도지사 국가투자예산 확보..  

미래통합당, 중앙재해대책위원장에..  

경북 동해안 해수욕장 낭만과 모험..  

칠곡군장애인종합복지관 3차 개관,..  

경북교육청, 행정쟁송 업무처리 요..  

경북교육청, 어린이 놀 권리 보장 ..  

인류의 문화가치 경북에서 꽃피다 ..  

더불어민주당 차기 경북도당위원장..  

칠곡군립도서관, ‘학교 밖 생활과..  

칠곡군, 지역 대표 관광지에 ‘농..  

칠곡군, ‘창업기업 콜라보 키움마..  

간지럽고 충혈된 눈, 전염성 높은 ..  

지천초등학교병설유치원 맘껏자랑 ..  

칠곡경찰서 교통조사팀, 경찰청 주..  

정희용 미래통합당 중앙재해대책위..  

칠곡군 어린이급식관리지원센터, ..  

진에어 포항공항에 김포·제주노선..  

칠곡군, ‘포스트 코로나’대비 ‘..  

경북교육청 여름휴가 도서관 열람..  

통합신공항 공동후보지 소보·비안..  

경북도 그린뉴딜사업 에너지 분야 ..  

도시가스 소비자요금 평균 11.7% ..  

경북도 나드리열차 재개, 동해산타..  

경북교육콜센터 표준상담 매뉴얼 ..  

'2020 경상북도교육청 직업교육박..  

'학교폭력, 범죄 꼼작마’ 중학교 ..  

'제22회 온라인 봉화은어축제'  

코로나 극복을 위해 손잡은 칠곡교..  

제48회 KBS배 전국 육상경기대회, ..  

북삼고, 선배초청 진로 특강  

대교초, 전문적 학습공동체의 성장..  

칠곡군, 부동산소유권이전 특별조..  

칠곡군, 코로나19 극복 희망일자리..  


실시간 많이본 뉴스

 

관리자 연수를 통한 융합교육, 인공..

장세호 전 칠곡군수, 후보 등록민주..

통합신공항 공동후보지 소보·비안 ..

폐에 구멍이? 기흉 알아보기

칠곡군장애인종합복지관 3차 개관, ..

경북교육청, ‘리딩 리커버리’로 ..

경북도 하천관리도 스마트하게... ..

칠곡군, 신혼부부 임차보증금 이자..

칠곡교육지원청, 장애유형별 특수..

전기자동차 구매보조금 지원 확대


회사소개 - 독자의견 - 기사반론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회원약관 - 구독신청

 상호: 스마트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396-87-00294 · 등록일 2010.10.28. / 주소: (우)39881 경북 칠곡군 왜관읍 석전로 36 칠곡신문방송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성원
mail: 9746002@hanmail.net / Tel: 054)974-6002 / Fax : 최초발행일 2003.3.29.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52 · 발행인 김철수 · 편집인 이성원
Copyright ⓒ 칠곡신문 스마트뉴스.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