사회-경제교육-문화지방자치-정치오피니언

즐겨찾기 기사제보 전체기사

2020-02-29 (토)
회원가입기사쓰기

전체기사

행정

지방의회

정치

종합

뉴스 > 지방자치-정치 > 종합

+크게 | -작게 | 이메일 | 프린트

'365일 경북에서 놀자' 농촌관광 활성화 프로젝트 기대

2020년 02월 04일(화) 08:17 [스마트뉴스]

 

경상북도는 ‘가고 싶고 머무르고 싶고 모두가 행복한 경북’을 만들기 위해 ‘365 농촌관광 활성화 프로젝트’를 추진한다고 밝혔다.

365 농촌관광 프로젝트는 3村(농촌, 산촌, 어촌), 6樂(체험, 힐링, 경관, 전통, 탐구, 축제), 5感(보고, 먹고, 느끼고, 쉬고, 즐기고)을 말한다.

SNS 등 모바일을 통한 여행 정보의 증가, 개별 자유여행과 체험중심의 관광 트랜드 변화에 적극 대응하고 급변하는 농촌관광시장을 선점하기 위해 ‘365일 경북에서 놀자’라는 슬로건으로 농촌관광 중장기 플랜을 마련했다.

365 농촌관광 활성화 프로젝트는 2023년까지 농촌관광객 1,000만명, 외국인 관광객 15만명 유치를 목표로 한다. 이를 위해 ▲다양한 상품개발 ▲인프라 확충 ▲네트워크 구축 ▲홍보‧마케팅을 강화하는 4대전략을 마련하고 16개 세부 실천과제를 선정해 농촌관광을 활성화한다는 것이다.

도는‘2020년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맞이하는 올해에는 22개 사업에 100억원을 투입해 공격적인 농촌관광객 유치에 나설 계획이다.

<다양한 상품개발>
경북 농업‧농촌의 특색, 자연경관, 전통문화유산, 향토음식 등을 활용한 차별화된 관광프로그램의 개발과 상품화로 연중 가능한 농촌관광 체계를 구축한다.
변화하는 관광 트렌드에 따라 맞춤형 관광상품을 개발해 국‧내외 관광객을 적극적으로 유치하기 위해 외국인을 대상으로 하는 농촌체험관광 활성화와 6차산업화 프로그램 운영에 19억원을 지원한다.

또한 지역의 특산 농식품을 문화‧관광자원과 연계하고 새로운 소득원으로 개발하기 위한 마을축제에 3억원을 지원한다. 농촌관광이 단순 방문에 그치지 않고 숙박에서 농산물 판매까지 연계되어 실질적인 농가소득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추진한다.

<인프라 확충>
농촌을 찾아오는 국내‧외 관광객들이 농촌관광에 불편함이 없도록 편의시설과 휴식공간을 확대한다.
노후화된 시설을 정비하고 인프라 조성을 위해 농촌체험휴양마을 운영활성화 기반 및 무선인터넷 설비 구축에 16억원을 지원해 관광객들에게 편의를 제공한다.

체험마을 리더 교육 및 사무장 채용에 14억원을 지원해 농촌관광 및 체험프로그램 운영에 필요한 전문인력을 양성한다. 특히 안전사고를 미연에 방지하기 위해 농어촌민박 서비스 안전교육 및 일산화탄소‧가스누설 경보기 등 안전장비 설치에 2억원을 지원해 쾌적한 농촌관광 여건을 조성해 나간다.

<네트워크 구축>
지역문화재, 자연경관, 숙박시설, 농기업체 등과 지역에 산재되어 있는 관광자원과의 네트워킹으로 농촌관광의 영역을 확장시키고 관련 산업의 동반성장과 발전을 촉진시킨다.
이를 위해 도 단위 농촌관광 활성화를 위한 협의체를 새롭게 발족하여 관광 정책을 제안하고 문제점을 개선해 나갈 수 있도록 중간지원조직 구축에 2억원을 지원한다. 6차산업 및 향토산업 인적 네트워크 구축에 5억원을 투입해 생산‧가공‧체험‧관광 등 지역자원을 활용한 지역단위 네트워크 구축을 강화해 나간다.

<홍보‧마케팅 강화>
농촌관광을 널리 알리고 활성화하기 위해 다양한 매체를 활용하여 홍보활동을 전개하고 양질의 콘텐츠 제작으로 바이럴 마케팅에 주력한다.

올해 신규 사업으로 농촌관광 콘텐츠 제작 및 홍보를 위한 농촌관광 온라인 상품운영지원에 2억원을 투입한다. 농촌체험관광 콘테스트도 열어 우수마을 사례 발굴 및 홍보를 강화해 나간다.

또한 농특산물 홍보‧직거래 인프라 확대를 위한 지역농산물 직거래 활성화 및 농산물 체험‧전시에 34억원을 지원한다.

경상북도는 365 농촌관광 활성화 프로젝트를 통해 국내외 관광수요 흡수를 위한 매력적인 농촌관광 콘텐츠 확충 및 인프라 조성으로 농가소득을 증대시키고, 새로운 일자리를 창출하는 것은 물론 마을 공동체회복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최선을 다한다는 방침이다.

또한 경북도가 운영하는 농특산물 전문쇼핑몰인 ‘사이소’가 새롭게 개편하면서 관광객들이 다양한 농촌체험 상품을 손쉽게 예약할 수 있도록 여행플랫폼을 구축해 온라인 마케팅도 적극 추진해 나간다.

이와 함께 수도권에 집중되어 있는 관광객을 공동유치하기 위한 연계상품을 적극 발굴하는 등 대구시와 협력을 더욱 공고히 해 나갈 계획이다.

김종수 경북도 농축산유통국장은 “2020년 대구-경북 관광의 해를 맞아 도농교류 활성화 등 대구‧경북 상생협력을 위해 농촌관광을 적극 추진할 계획이다”며 “최근 여행 트렌드와 새로운 관광 패러다임에 맞춰 농촌을 찾는 관광객들이 편하게 즐기고 힐링 할 수 있도록 관광 인프라를 지속적으로 개선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스마트뉴스 편집국  newsir@naver.com
- Copyrights ⓒ스마트뉴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

트위터페이스북밴드카카오스토리네이버블로그카카오톡

 

이전 페이지로

최신뉴스

칠곡 신천지교인 2명 코로나 확진  

이철우 지사, 정세균 총리에 코로..  

울타리USA-도내 기업체, 코로나19 ..  

이철우 도지사 "중앙재난안전본부 ..  

북삼고, 교육부 '위 프로젝트' 우..  

경북교육청, 학원·교습소 휴원 권..  

경북교육청, 보건교사 미 배치교 ..  

경북교육청 코로나 휴업 '온라인 ..  

칠곡군 27일 코로나19 확진자 1명 ..  

경북도 "직원 77명 신천지 교인 MB..  

칠곡군 인사  

국민연금 2019년도 기금운용 수익..  

칠곡군 코로나19 확진자 1명 추가 ..  

칠곡군, 칠곡사랑카드(상품권) 포..  

칠곡군, 왜관시장 등 전통시장 3개..  

칠곡군, 코로나19 대응 중소기업 ..  

신종 코로나 바이러스 확산, 지원..  

칠곡군, 메가프로젝트 혁신 아이디..  

칠곡군, ‘감염 취약계층’마스크 ..  

알아두면 유용한 선거정보(제4호)  

칠곡군 코로나 확진자 23명 '초비..  

서로 사랑하라  

"경북도 전 직원 24시간 비상근무..  

도의회 '코로나'로 열화상카메라 ..  

'칠곡사랑카드' 지역경제 살린다/..  

경북교육청, 학교 부적응 대안교실..  

경북교육청, 지난해 학비 309억여..  

경북교육청 관내 초·중·고 개학 ..  

왜관농협, “화훼농가돕기 꽃 소비..  

코로나-19 확진자 발생관련 칠곡군..  

석적읍, 저소득 가정대상 ‘사랑의..  

대구은행 왜관지점(지부장 채영우)..  

대한한돈협회 칠곡군지부, 250만원..  

칠곡한우장터, 노인복지시설에 650..  

칠곡군, 내년도 농림축산식품사업 ..  

칠곡군 약목면 동명사, 소외된 이..  

생활 속 불편 규제 개선방안, 도민..  

힘내십시오, 경북도민! ”전남도, ..  

경북교육청, 3~4학년 수포자 막는..  

주한미군 한국인 근로자 무급휴직..  

칠곡군 '코로나19' 지역경제 회복 ..  

칠곡소방서, 왜관읍 석전리 화재 ..  

칠곡군,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한..  


실시간 많이본 뉴스

 

이인기 고령·성주·칠곡 예비후보,..

제21대 총선 ‘선거사범 수사상황실..

한·미우정 나눈 밸런타인데이 행사

경북교육청, 정보유출 걱정 없이 ..

경북교육청, 초등학교 안전사고‘33..

백선기 칠곡군수, 주요 사업장 현장..

정희용 예비후보, '자율방범대 야간..

재단법인 칠곡군 호이장학회, 제13..

경북도 독도사료연구회, ‘독도 관..

홍지만 예비후보, 전통시장 활성화..


회사소개 - 독자의견 - 기사반론 - 광고문의 - 제휴문의 - 개인정보취급방침 - 청소년보호정책 - 회원약관 - 구독신청

 상호: 스마트뉴스 / 사업자등록번호: 396-87-00294 · 등록일 2010.10.28. / 주소: (우)39881 경북 칠곡군 왜관읍 석전로 36 칠곡신문방송사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성원
mail: 9746002@hanmail.net / Tel: 054)974-6002 / Fax : 최초등록일 2003.2.28. / 정기간행물 등록번호 : 경북 아00152 · 발행인 김철수 · 편집인 이성원
Copyright ⓒ 칠곡신문 스마트뉴스. All Rights Reserved.